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OPNE  CLOSE  
  • Slide 1 Slide 2 Slide 3

  • 공지사항

    자유 게시판

    전체게시판

    • 공지사항
    • 뉴스/이벤트
    • 상품 사용후기
    • 상품 Q&A

    상품검색

    검색

    상품상세검색

    고객센터

    • Telephone02-593-1181
    • Fax02-593-1182
    • Time평일 오전 9시 ~ 오후 7시 토요일 오전 9시 ~ 오후 4시
    현재 위치
    1. 액자 완성품

    마크 로스코 - Yellow, Pink, and Lavender, on Rose , 1950

    (해외배송 가능상품) 추천 New
    공급사 바로가기
    이전상품 다음 제품 보기 확대보기
    추천메일 보내기 상품조르기 대량구매문의
    기본 정보
    작 가 마크 로스코 (Mark Rothko)
    제 목 Yellow, Pink, and Lavender, on Rose , 1950
    제 작 MCGAW
    판매가 160,000원
    전체 사이즈 (cm) 61.5cm x 81.5cm
    원산지 미국
    적립금 5,000원 (3%)
    SNS 상품홍보
    SNS 상품홍보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상품 옵션
    옵션 선택

    (최소주문수량 1개 이상 / 최대주문수량 0개 이하)

    사이즈 가이드

    수량을 선택해주세요.

    위 옵션선택 박스를 선택하시면 아래에 상품이 추가됩니다.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마크 로스코 - Yellow, Pink, and Lavender, on Rose , 1950 수량증가 수량감소 160000 (  5000)
    총 상품금액(수량) : 0 (0개)

    이벤트

    

    형태의 구성을 극도로 단순화 시킨 후

    추상의 경계의 선을 색채로 가득 채워

    색면추상이라 불리는 추상표현주의 대표적인


    유태계 미국인 마크 로스코의 작품

    Yellow, Pink, and Lavender, on Rose , 1950




    l Size l

    Frame Size : 61.5cm x 81.5cm




    액자 변경 희망 시 별도 문의 주세요.

    제이플아트 02-593-1181

    (영업시간 : 오전 9시~ 7시)

    서초구 서초 대로 53길 13 제이플아트


     

    마크 로스코

    Mark Rothko (1903~1970)

    [ Yellow, Pink, and Lavender, on Rose , 1950 ]

    


     



     

    

    불필요한 세부 묘사 없이 깔끔하게 사각형, 직사각형의

    기본적인 형태로만 구성을 시도해 군더더기 없이

    간결하고 세련된 단색조의 작품을 완성하였습니다.


    미니멀 인테리어 액자로 깔끔하면서도 화사하게

    포인트를 주는 느낌으로 디스플레이 하면 좋을듯합니다.


    


     

    ‘미술 작품을 보고 눈물을 흘려본 적 있는가?’


    이 질문에 눈물을 흘렸다고 답한 사람 중 70%가
     마크 로스코의 작품을 보고 눈물을 흘렸다고 하는데요.


    얼핏 보면 색면으로 이뤄진 작품을 보고 도대체

    왜 사람들은 눈물을 흘릴까 ..? 의문도 들지만

    작가는 그림의 구성과 형태로 감정을 전달하는 방법 대신

    오직 색감으로 내면을 들여다 보기를 원했다고 합니다.

    그래서인지 많은 사람들은 그의 작품에서

    비극과 운명 슬픔, 애착과 치유의 감정에

    마주하며 눈물을 흘리기도 하는듯합니다.




    


    미국us에서 직수입한 정품 아트 포스터입니다.





    

     생기를 주는 느낌의 핫핑크 색감이

    돋보이도록 심플한 화이트 프레임에

    그림을 담아 제작해 보았습니다


    전면에 유리 대신 아크릴을 삽입해

    안전감을 더했습니다.


    프레임 포함 전체 크기는

    61.5cm x 81.5cm입니다.


    크기는 액자 종류, 여백 조절

    여부에 따라 변경될 수 있습니다.


    그 외 원하는 프레임, 방식으로

    주문 제작 가능합니다.

    






     


    

    화려하고 밝은 색감이 미니멀함과 심플함을 살려주고

    공간을 더욱 세련되고 생기있게 만들어줍니다




    - 주문 제작 방식이므로 제작 기간이 소요되며,

    사이즈 확인 등 신중한 구매 결정 부탁드립니다 -





    | 구입문의 |

    제이플아트, 02-593-1181

    (영업시간 : 오전 9시~ 7시)

    서초구 서초 대로 53길 13 제이플아트



     



     

    

     




     



     

    



    상품결제정보

    고액결제의 경우 안전을 위해 카드사에서 확인전화를 드릴 수도 있습니다. 확인과정에서 도난 카드의 사용이나 타인 명의의 주문등 정상적인 주문이 아니라고 판단될 경우 임의로 주문을 보류 또는 취소할 수 있습니다.  

    무통장 입금은 상품 구매 대금은 PC뱅킹, 인터넷뱅킹, 텔레뱅킹 혹은 가까운 은행에서 직접 입금하시면 됩니다.  
    주문시 입력한 입금자명과 실제입금자의 성명이 반드시 일치하여야 하며, 7일 이내로 입금을 하셔야 하며 입금되지 않은 주문은 자동취소 됩니다.

    배송정보

    • 배송 방법 : 택배
    • 배송 지역 : 전국지역
    • 배송 비용 : 무료
    • 배송 기간 : 5일 ~ 7일
    • 배송 안내 : - 산간벽지나 도서지방은 별도의 추가금액을 지불하셔야 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고객님께서 주문하신 상품은 입금 확인후 배송해 드립니다. 다만, 상품종류에 따라서 상품의 배송이 다소 지연될 수 있습니다.

    교환 및 반품정보

    교환 및 반품이 가능한 경우
    - 상품을 공급 받으신 날로부터 7일이내 단, 가전제품의
      경우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에는 교환/반품이 불가능합니다.
    - 공급받으신 상품 및 용역의 내용이 표시.광고 내용과
      다르거나 다르게 이행된 경우에는 공급받은 날로부터 3월이내, 그사실을 알게 된 날로부터 30일이내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 고객님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등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 상품의 내용을 확인하기 위하여
      포장 등을 훼손한 경우는 제외
    -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
      (예 : 가전제품, 식품, 음반 등, 단 액정화면이 부착된 노트북, LCD모니터, 디지털 카메라 등의 불량화소에
      따른 반품/교환은 제조사 기준에 따릅니다.)
    - 고객님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상품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단, 화장품등의 경우 시용제품을
      제공한 경우에 한 합니다.
    -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복제가 가능한 상품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자세한 내용은 고객만족센터 1:1 E-MAIL상담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고객님의 마음이 바뀌어 교환, 반품을 하실 경우 상품반송 비용은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색상 교환, 사이즈 교환 등 포함)

    서비스문의

    그림과 액자 대한 문의 주시면 자세하게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02-593-1181 / 02-591-4066

    REVIEW

    상품의 사용후기를 적어주세요.

    게시물이 없습니다

    상품문의하기 모두 보기

    Q&A

    상품에 대해 궁금한 점을 해결해 드립니다.

    게시물이 없습니다

    상품문의하기 모두 보기



    CART 0

    DELIVERY

    TOP


    회사소개|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이용안내
     
    공정거래위원회 에스크로 심플렉스인터넷